ENTERTAINMENT | GQ KOREA (지큐 코리아) 남성 패션 잡지 - Part 4

으로 데뷔한 문학평론가 박준석이, 그로부터 8년 후 김애란 소설의 변화와 변하지 않은 것에 대해 말한다. 소설가를 거칠게나마 ‘해일러’와 ‘조개러’로 구분한다면, 김애란은 ‘조개러’라고 부를 만하다. 해일과...

페이스북은 세상에서 가장 크고 강력한 매체로서 지금 무분별한 가짜들을 쏟아내고 있다. 페이스북은 사회가 요구하는 모습을 수용하고 비판하는 ‘어른’으로 성장할 수 있을까? 소셜 미디어는 초기 단계를...

나사는 앞으로 20년 이내에 화성에 유인 탐사선을 보낼 계획이다. 역사상 가장 강력한 로켓을 만들어야 한다는 뜻이다. 나사가 2019년 쏘아 올리기로 한 우주 캡슐 오리온은 정교하게...

빛에 바라지 않고 비바람에 녹슬지 않는다. 정오의 태양 같은 아웃도어 가구들. 날개를 활짝 편 수컷 타조를 본 뜬 반줄리 체어는 1백60만원, 세네갈의 강하고 질긴 어망...

도시의 풍경은 건축물이 좌우한다. 오래됐거나 새로 지었거나, 새삼 지금 다시 얘기하고 싶은 패션 하우스 8곳을 추렸다.   1 Oma’s Fondazione Prada in Milan "건축은 느린 작업이다. 실제로...

인기야 원래 많았지만 이번엔 그 정도가 더하다. TV만 켜면 나오는 무례한 남자들에 대한 피로감 때문은 아닐까? 요즘 여기저기서 박보검에 관한 이야기가 나온다. 햇살 아래 앉아...

30대 직장인 1백 명에게 회사에서 스트레스를 받는 이유에 대해 물었다. 회사 대표와 직장 상사들은 이 글을 읽고, 복지 및 업무 계획에 반영하길 바란다. 1. 낮은...

도쿄에 트렁크, 뉴욕에 11 호워드, 런던에 네드가 있다면 파리엔 혹스턴이 있다. 작년, 실란시오 클럽 근처에 문을 연 혹스턴은 지금 파리에서 가장 힙한 호텔이다. 중정이...

에어비앤비는 불편하고 호텔은 불만족스러운 여행자를 위한 숙소. 에어비앤비 플러스 에어비앤비에서 창립 10주년을 맞아 이전의 단점을 보완한 새로운 서비스 ‘에어비앤비 플러스(Airbnb Plus)’를 오픈했다. 아름다움과 편안함이 보장된...

아이돌 콘텐츠의 소비자라는 이유만으로 레드벨벳의 아이린에게 어떤 책을 읽거나 읽지 말라고 얘기할 순 없다. 레드벨벳의 아이린은 소설 <82년생 김지영>을 읽었다고 말했다. 2016년 출간된 이후 지금까지...